신재생에너지 NEWS


다이가스 그룹, 현대로템과 현장 수소 추출 기술 전 세계 배포

관리자
2022-08-05

다이가스 그룹이 현대로템과 함께 현장 수소 추출 기술을 전 세계에 배포한다고 밝혔다.(사진=다이가스그룹)


다이가스 가스전력솔루션(이하 ‘DGPS’)이 현대로템과 현장 수소 발생기 기술을 위한 사업 협력을 확대해 현대로템이 한국 이외의 지역에서 수소 발생기를 판매할 수 있게 했다.

다이가스 그룹(구 오사카가스 그룹)은 촉매와 관련해 쌓아온 지식을 적용해 2003년 현장 수소 발생기인 ‘HYSERVE’의 첫 번째 모델을 출시했다. DGPS는 2013년 시간당 300Nm3의 수소 생산 능력을 갖춘 신모델 ‘HYSERVE-300’을 출시했다. HYSERVE-300 제조사인 DGPS는 주로 수소 충전소에 장치를 판매했다.

이후 DGPS는 2019년 현대로템에 HYSERVE-300 기술을 활용한 수소 발생기 ‘하이그린(Hy-Green)’을 제조·판매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해 현대로템이 한국의 늘어나는 수소 충전소 수요를 맞추도록 했다.

현대로템이 하이그린을 성공적으로 출시한 것을 확인한 DGPS는 현대로템이 하이그린을 한국 이외의 지역에서 판매할 수 있도록 해 HYSERVE 기술을 전 세계에 배포하기로 했다. DGPS는 이를 통해 운송 부문의 탈탄소화에 필요한 분산형 수소 공급 인프라를 신속히 구축하는 데 이바지할 것으로 전망한다.

현대로템은 수소 공급망 확장을 위해 다양한 수소 모빌리티(소형 차량, 버스, 트럭, 건설 장비, 기차, 선박, 드론 등)와 연료 전지 발전소, 바이오 가스 생산 시설(수소 생산용)을 위한 현장 수소 주유소에 하이그린을 판매할 예정이다.

현대로템은 이미 하이그린의 대량생산 능력을 갖췄고, 다이가스 그룹을 통한 문의를 비롯해 전 세계에서 문의받을 준비도 마쳤다.

DGPS를 비롯한 다이가스 그룹은 일본 국내외 경험과 기존 해외 비즈니스 플랫폼을 최대한 활용해 해외 에너지 사업을 업스트림에서 다운스트림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https://www.osakagas.co.jp/company/press/pr_2013/1206060_7831.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