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도에 국내 첫 고층형(36층) '제로에너지 아파트' 준공

관리자
2019-07-08

▲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 공동주택 단지(사진:국토교통부)


인천 송도에 국내 최초의 고층형 제로에너지 아파트가 들어섰다. 국토부(장관 김현미)는 국내 최고 36층의 제로에너지 공동주택인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가 준공되어  지난달 28일부터 입주를 시작했다고 7월 2일 밝혔다.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는 국토부가 인천광역시, 한국건설기술연구원, 한국에너지공단, 현대건설(주)과 함께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적극적인 상호협역을 통해 시범사업으로 추진한 국내 첫 고층형 제로에너지 공동주택이다.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는 고단열 고기밀 등의 패시브 공법과 LED 적용 조명밀도 최적설계, 외기냉방겸용 폐열회수 환기시스템 등의 고효율 기기, 산재생에너지 설비 등 액티브 공법 및 에너지 최적제어를 위한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BEMS, Building Energy Management System) 등 첨단 공법이 적용되어 공동주택 최초로 제로에너지건축 5등급(에너지자립률 23.37%)을 취득했다. 

특히 단지 내 설치된 태양광 연료전지 등에서 생산된 신재생에너지가 공용부에 사용되는 에너지를 대부분 충당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이를 통해 기존 공동주택 대비 약 50
% 수준의 1차에너지 소요량 달성으로 인천광역시 공동주택 평균 대비 전기에너지의 약 50%. 난방에너지의 약 40% 이상 절감될 것으로 기대된다.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는 36층의 고층 건축물로 입면 태양광 적용이 불가피 했으나, 설계 초기부터 디자인 요소로 계획하여 조화로운 미관을 형성한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국내에서 생산 유통되는 고성능 자재만을 사용했으며, 제로에너지빌딩센터의 컨설팅 등 기술지원, 취득세 감면 15% 및 용적률 완화 5% 등 다양한 지원으로 추가 공사비용이 발생했음에도 불구하고 주변 공동주택 수준의 분양가를 유지했다는 점에서 제로에너지 공동주택 확대 보급에 시사하는 바가 크다. 

국토부 녹색건축과 김태오 과장은 "공동주택 비중이 높은 우리나라 건축 현황을 고려할 때, 이번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 공동주택 준공은 제로에너지건축 확산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출처 : 국토교통부(www.molit.g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