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개막...에너지 효율 혁신 주제,역대 최대 규모

관리자
2019-09-03

 2019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이 열리고 있는 킨텍스 전시장 전경


에너지 분야 국내 최대 규모의 전시회인 '2019 대한민국 에너지대전(Korea Energy Show 2019)'이 화려한 막을 올렸다. 이번 전시회는 9월 3일(화)부터 6일(금)까지 나흘간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KINTEX) 제1전시장 1,2홀에서 열린다. 

 올해 행사는 역대 최대 규모인 307개사가 참여하여 ' 에너지 효율혁신', ' 중소기업 수출 지원', '지역 및 공공 에너지 산업․정책', ' 국민 참여의 장'으로 이루어진다. 전시회 첫 날인 9월 3일(화) 개막식에는 주영준 산업부 에너지자원실장을 비롯해 한국에너지공단 김창섭 이사장, LG전자 이감규 부사장, 삼성전자 이재환 상무, 오텍캐리어 정필경 사장 등 참가기업 대표, 한국남동발전 김학빈 신성장본부장, 서울에너지공사 박진섭 사장, 한국태양광산업협회 이완근 회장 등 유관기관 및 협회 임원 200여명이 참석해 성공 개최를 기원했다. 

 주영준 산업부 에너지자원실장은 축사를 통해 올해 에너지대전의 주제가 ‘더 나은 미래로 나아가는 첫걸음, 에너지 효율 혁신’ 인 것처럼, “에너지 효율 혁신은 깨끗하고 안전한 에너지로의 전환을 위해 반드시 거쳐야 할 과제”임을 강조하며 "정부가 일방적으로 규제를 강화하기보다는, 우리 기업 및 소비자와 협력하여 효율 혁신을 위한 자발적 참여와 실천을 유도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 자발적 에너지효율목표제 도입을 통해 사업장 스스로 에너지원 단위를 개선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중소, 중견기업들에게는 공장에너지관리시스템(FEMS) 설치와 이에 대한 사후관리, 컨설팅 지원을 강화할 것"이라 설명하며, " 이를 통하여 효율이 높은 제품과 시설이 더 많이 생산되고 선택되는 새로운 소비문화가 만들어지기를 희망한다”고 강조하였다.

 39회째를 맞은 2019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의 올해 전시 주제는 ‘더 나은 미래로 나아가는 첫 걸음, 에너지효율 혁신’으로,  총 15개 전시관에서 49회의 세미나․포럼․교육 행사, 14개의 국민참여 및 체험 프로그램 등으로 풍성하게 채워질 전망이다. 

 특히 올해에는 에너지효율 혁신 특별관을 신설하여 에너지효율혁신을 위한 향후 비전 및 과제, 기대효과를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하고, 에너지효율관에는 ICT가 접목된 전자제품, 고효율 에너지 솔루션 등 다양한 제품과 기술이 전시된다. 307개 업체, 1,100 부스 규모로 열리는 이번 전시회의 주요 기업 전시품목으로는 삼성전자, LG전자, 오텍캐리어의 에어컨/공기청정기 등 공조시스템),  KT의 통합에너지 솔루션 등이 있다. 

 전시 구성 또한 다채롭다. 또한, 녹색건축 특별관에서는 한국토지주택공사 등 9개 녹색건축 인증기관에서 수행하는 건축물 에너지 효율등급 인증제도를 소개하고, 스마트조명 특별관은 한국광기술원 등 15개 중소․중견 기업이 공동으로 참여하는 등 다양한 부분에서 에너지효율과 관련된 제도와 제품, 기술을 만나볼 수 있다.

 지역EXPO관에는 서울부터 제주까지 역대 최다인 16개 광역지자체가 참여하여 지역 내 우수 중소기업 제품 및 지자체 에너지 정책 성과 전시를 통해 지자체별 에너지 정책을 홍보할 예정이다. 

 공공에너지관에는 한국남동발전 등 발전 6사, 한국지역난방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 한국전기안전공사 등 공공기관이 대거 참여하여 에너지 정책, 현황 및 성과를 전시하고, 에너지 효율향상과 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를 위한 정부 정책을 한 눈에 보여준다.

 국민참여관은 NGO, 사회적 기업 등이 참여하는 시민단체관, 에너지 분야 일자리 창출을 위한 스타트업관과 더불어 생활 속 에너지 체험․교육을 위한 에너지 체험관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에너지 분야 적정기술을 활용한 스타트업의 제품 및 창업 아이디어의 무료전시를 지원하고 중앙무대에서 진행되는 ‘에너지분야 스타트업 시민참여 공개심사’ 를 통해 新비즈니스 모델 발굴 및 일자리 창출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올해 역시 일반 에너지가 국민들에게 보다 쉽게 다가갈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교육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자전거 발전 기네스 도전!’, ‘찾아가는 에너지 놀이터’, ‘수소 자율주행 자동차 만들기’, ‘에너지 몬스터 VR체험’, ‘에너지 미로탈출’ 등 다채로운 체험행사가 진행된다. 이와 함께 에너지 토크 콘서트, 태양광 창업자 교육, 재생에너지 크라우드 펀딩 강연 등 다양한 분야의 교육도 준비되어 있다.

 아울러 신재생에너지관은 현대에너지솔루션(주), (주)신성이엔지, (주)두산퓨얼셀, 유니슨(주), 솔라커넥트 등이 참가하여 태양광, 풍력, 수소, 연료전지, ESS 등 신재생에너지원별 제품과 기술을 전시한다.

 이번 전시회가 열리는 동안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 개척 지원을 위해 26개국에서 100여명의 해외 바이어를 초청하여 비즈니스 상담과 수출계약, MOU를 체결을 앞두고 있으며, 중소기업 제품 홍보를 위한 신제품 발표회를 통해 (주)네모이엔지의 올인원 ESS, (주)케이비글로벌의 LED 실내조명 등 총 8개 기업이 신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