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너지공단, 한국서부발전과 건물부문 온실가스 감축 상생 협력 업무협약 체결

관리자
2020-03-20


- 복지시설 등의 에너지·온실가스 감축 추진에 주력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 이하 에너지공단)과 한국서부발전(주)(사장 김병숙, 이하 서부발전)은 지난 13일(금) 한국발전공기업협력본부에서 '지속가능한 에너지 복지 실현을 위한 건물부문 온실가스 감축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서부발전은 취약계층 복지 시설 등에 대한 건물의 에너지 효율 개선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에너지공단은 사업 추진에 따른 효율 개선 실적을 온실가스 감축 외부사업으로 인정하기 위한 방법론 개발 등 행정적·제도적 기반을 마련한다.

최근, 제2차 기후변화대응 기본계획, 제3차 배출권거래제 기본계획 등 온실가스감축과 관련된 국가 기본계획이 발표되었으며, 할당배출권(KAU) 및 외부사업 인증실적(KOC) 가격이 상승함에 따라 온실가스 감축사업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공단은 그동안 건물 부문 외부사업 방법론을 신규 개발 하고, 적용 가능한 사업을 확대 발굴 하는 등 건물 에너지 효율화 및 외부사업 활성화를 위한 체계를 마련하였으며, 특히 공공기관 에너지효율화 시책사업 연계 모델, 온실가스 감축 상생협력 사업 모델 등 다양한 사업 모델 개발·보급을 통하여 국가 온실가스 감축 목표 달성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

한국에너지공단 김창섭 이사장은 “공단은 발전사들의 온실가스 감축 기술과 방법을 개발하는데 적극적인 행정적 지원을 지속적으로 해 나가겠다.”고 밝히고, “이번 서부발전과의 복지시설에 대한 온실가스 감축 시범사업이 좋은 성과를 내서 향후 타 기관으로 확대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