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재생에너지 NEWS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에코프로, 헝가리 공장 재생 에너지 구매 컨설팅 계약 체결

관리자
2022-11-02

  •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와 에코프로가 헝가리 공장 재생에너지 구매 컨설팅 계약을 체결했다.(사진=슈나이더일렉트릭 코리아)


  •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대표 김경록)가 에코프로(대표이사 김병훈)와 에코프로 헝가리 공장의 신재생 에너지 구매를 위한 자문 및 컨설팅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월 1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1일(화) 오후 1시 에코배터리 포항캠퍼스에서 진행됐다. 행사장에는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디지털 에너지 사업부 박문환 부문장, 에코프로 장선동 헝가리 법인장 등을 비롯해 양 사 임직원 및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에코프로는 최근 유럽 전역의 전력 단가 상승에 따라 헝가리 공장의 전력 비용 및 공급 안정화를 위한 전력구매계약(Power Purchase Agreement, 이하 PPA) 체결이 필요해졌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이번 컨설팅 계약을 통해 에코프로 헝가리 공장에 PPA 체결을 위한 자문 및 컨설팅을 제공한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프랑스에 있는 에너지 관리 및 자동화 분야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PPA를 수행할 수 있는 글로벌 조직과 지속 가능성 및 ESG 문제 해결을 위한 컨설턴트를 보유하고 있다. 이를 통해 현장에서 공장 설계 및 구축에 대한 인사이트를 제공하고 품질 개선을 도울 뿐만 아니라 kWh 생산당 탄소 배출을 줄이고 에너지 효율을 달성할 수 있을지에 대한 해답을 제공한다.

PPA란 구매자와 신재생 에너지 개발자가 특정 기간과 고정 가격으로 전기를 공급·구매하는 계약으로, ‘신재생 에너지 사용 인증서(Guarantee of Origin, GO)’도 발급받을 수 있다. 특히 ESG 경영이 점점 중요해지는 때에 PPA는 향후 RE100, 탄소 중립 달성을 위한 선제 대응이라는 데도 의미가 있다.

에코프로 장선동 헝가리 법인장은 “실제로 유럽 현지에서 느끼는 신재생 에너지에 대한 요구와 에너지 부족 상황은 매우 심각하다”며 “이번에 체결하는 PPA는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을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디지털 에너지 사업부 박문환 부문장은 “기업의 지속 가능성을 위한 노력은 ESG 경영의 필수 요소”라며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에코프로의 해외 사업장에 RE100 달성 및 기업의 ESG 경영을 위한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에코프로는 올 6월 헝가리 데브레첸시(Debrecen)와 에코프로비엠 양극재 공장 설립을 위한 부지 예비 계약을 맺는 등 해외 사업 확장을 본격화하고 있다. 에코프로는 현재 18만 톤 규모의 양극재 생산능력을 2026년까지 국내 23만톤, 유럽 14만톤, 북미 18만톤 등 총 55만톤까지 늘리겠다는 계획이다.